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조광한 시장,“REMEMBER 1910 시민 최고 휴식 공간으로”

기사승인 2021.04.05  20:35:02

공유
default_news_ad1
조광한 남양주시장 이석영광장 지하에 조성된 역사험관 'REMEMBER 1910'을 방문해 담당 공무원과 최적의 시민휴식공간으로 만들기 위한 협의를 하고 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최근 개관한 역사체험관 REMEMBER 1910을 방문해 담당 공무원 및 남양주도시공사 관계자들과 함께 개선할 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이석영 광장 지하에 조성된 역사체험관 REMEMBER 1910은 독립운동에 헌신한 이석영 선생 6형제의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기념하기 위한 역사 문화 공간으로, 안중근 의사 서거 111주기를 맞아 지난 3월 26일 개관했다.

이날 조광한 시장은 역사체험관 REMEMBER 1910을 둘러보며 “목적에 맞게 공간을 분리해 더욱 완성도 있는 공간으로 만들 것”을 지시하고, “빈백(beanbag)과 같은 가구들을 배치하는 등 시민들이 REMEMBER 1910에서 편안하게 쉴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고, 보완해 주길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조 시장은 “현대 사회에서는 무언가를 느끼고 깨닫도록 강요하거나 압박하는 경향이 있다.”라며 “REMEMBER 1910은 시민들이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카페로 편안하게 즐기면서 자연스럽게 역사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공간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역사 법정·친일파 감옥·역사 자료 전시·휴식 공간 등으로 구성된 역사체험관 REMEMBER 1910은 가족 단위의 시민들과 청소년이 다양한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복합 문화 공간으로 연중무휴(1월 1일과 설날, 추석 제외)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운영된다.

특히, REMEMBER 1910은 개관 첫 주 일요일인 지난 4일 하루에만 약 600여 명의 관람객들이 다녀가는 등 남양주의 새로운 마인드 마크(Mind mark)로서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박현기 기자 jcnews8090@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동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