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삼양식품,창업주 추모 6주기 맞아 서부희망케어에 라면 150박스 전달

기사승인 2020.07.09  21:03:40

공유
default_news_ad1

삼양식품은 창업주 이건(以建) 전중윤의 추모 6주기를 맞이하여 9일 남양주시 사회복지관 서부희망케어센터(센터장 신영미)에 라면 150박스를 전달했다.(사진)

이날 전달식에 참여한 삼양식품 라명철 동부지점장은 “우리나라에 라면을 최초로 만든 창업주 고(故) 이건(以建) 전중윤 회장님의 업적을 기념하고 코로나 19로 인한 국가적 재난사태에 특별 기부를 통해 국난극복에 기여 하기 위한 본사의 뜻에 따라 기부를 하게 됐다”며, “물품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와의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나눔 문화 및 기부문화를 확산시키겠다.”고 전했다.

신영미 센터장은 “삼양식품의 특별기부에 감사드리며, 지역의 취약계층에게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후원된 라면은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 및 온라인 수업으로 오랜시간 집에 머무는 저소득 청소년 가정 등 코로나19 취약계층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박지원 기자 8o9o@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동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