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기시청자미디어센터 재단 이사장에 KBS PD 출신 심재흔씨

기사승인 2019.09.30  18:01:52

공유
default_news_ad1

남양주시 다산동에 10월말 개관을 목표로 준비중인 경기시청자 미디어센터장에 KBS PD 출신 심재흔(59세)씨가 공모를 통해 선발된 것으로 알려졌다. 심센터장은 10월1일 취임할 예정이다.

심재흔 센터장은 중앙대 신문방송학과와 동국대 언론정보대학원을 졸업하고 한국방송공사 프로듀서로 30여 년 간 근무하였다.

재직 중 시사, 교양 전문프로듀서로서 ‘심야토론’, ‘체험 삶의 현장’, ‘연예가 중계’, ‘vj 특공대’ 등 주요 프로그램을 제작했으며 최근 2년간은 시청자 참여프로그램인 열린 채널을 제작하며 시청자 미디어 복지 향상을 위해 주력했다.

심센터장은 “다양한 문화자산을 지닌 경기도의 콘텐츠를 개발하고 디지털 미디어 시대에 걸맞는 미디어 복지 구현에 힘을 쏟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경기시청자미디어센터는 전국에서 세 번째로 큰 규모로 120석 다목적홀을 비롯해 방송 제작 스튜디오, 1인 방송 제작실, 드론촬영체험관, 녹음실, 미디어체험홀, 장애인제작단실 등을 갖추고 있다.

경기시청자미디어 센터는 센터에서 주관하는 정회원 교육을 수료하면 누구나 사진·영상촬영·편집 방법부터 기획 다큐멘터리 제작 등까지 노하우를 배울 수 있으며 센터 시설과 장비도 무료로 대관 및 대여가 가능하다.

 

 

 

 

박현기 기자 jcnews8090@naver.com

<저작권자 © 경기동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